정준일 “정은채와 불륜 사실 무 정보

>

가수 정준일과 엔터테이너 정은채가 불륜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이 사실이 아니라는 입장을 밝혔다.17일 전준일 소속 엠와이뮤직 측은 10여 년 전 정준일의 이혼이 알려진 뒤 그런 언급은 됐지만 사실이 아니다라며 10년이나 지난 것이 왜 또 거론되는지 모르겠다고 억울함을 호소했다.그는 또 며칠 전 접수된 내가 정준일과 함께 작업한 스태프인데 정은채와 정준일이 깊은 관이나 정은채가 정준일의 콘서트에 왔다는 등의 목격담 등에 대해서도 전혀 사실이 아니다고 강조했다.전준일은 국내 명문대를 졸업한 동갑내기 건축가 A 씨와 2010년 11월 혼인신고를 하고 법적 부부가 됐지만 2011년 5월 이혼했다.당시 전준일 측은 “이혼 이유는 상대의 집착과 구속, 협박 때문”이라며 “서류만으로 부부였을 뿐 실질적인 부부생활을 한 것은 아니다”라고 밝혔다.이에 대해 A씨는 “정준일은 2009년 말부터 2010년 중순까지 나와 다른 여자와 교제하고 있었다”며 “그 문제로 여러 차례 헤어지려다 정준일이 말렸지만 결국 여성 문제로 헤어졌다”고 설명했다. A 씨가 언급한 상대가 엔터테이너 정은채였던 것으로 알려졌다.한편, 정준일은 2008년에 메이트로 데뷔해, 감성적인 음악으로 사랑받아 왔다. 정은채는 2010년 영화 초능력자를 시작으로 누구의 딸도 아닌 혜원 역린 안시성 등에서 활약했다.임효진 기자 3a5a7a6a@seoul.co.kr_정은채_정준일_가세 료_불륜설_사실무근_서이추환영_불륜얼굴환영